현대차 i30 트랜드 반영했지만 개성 없어 아쉬워…


> 생각을 다시 정리했습니다. 표절이라고 쓰기에는 너무 민감한 내용같아 글 제목과 내용을 수정했습니다.


현대자동차의 유럽전략형 C세그먼트 차량인 'i30'이 공개되었습니다. 예상대로 최근의 트랜드를 많이 반영한 모습으로 출시되었는데요. 일부에서는 지나치게 유럽스타일을 추구하다 보니 다른차들과 스타일에 있어 별반 다른 차이를 못 느끼겠다는 의견도 나오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페이스 부분입니다. 그릴부분이 문제가 되는데요. 사실 극소의 그릴을 사용하는 자체는 문제가 되지 않지만 엠블럼과 크롭의 처리가 혼다랑 너무도 비슷하기 때문에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리어부분은 딱 보면 BMW 1시리즈를 연상케 합니다. 전체적인 라인들이 비슷하게 들어가있네요. 이것은 문제가 없는 전략이겠지만 휠디자인도 유사하게 처리한 것으로 보아 1시리즈의 디자인을 많이 의식한 것 같습니다.


페이스의 경우 다른 측면으로 본다면 베라크루즈와의 패밀리룩으로도 생각할 수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근 세계의 추세는 페이스의 그릴을 축소시키고 범퍼를 아무런 라인없이 둥글게 처리하는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한 사이드엣지 라인도 트랜드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