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스피커 특화 ‘아티브북9 스타일’ 공개예정


삼성전자는 신학기에 맞춰 다양한 노트북 신제품을 선보일 예정인데요. 이 가운데는 스피커 기능을 특화한 플래그쉽 울트라북도 준비중 것으로 알려저 눈길을 끕니다. 관련 정보를 처음 공개한 IT 커뮤니티 Seeko의 잼프로젝트의 게시글에 따르면 이 제품의 모델명은 아티브북9 스타일로 2W 출력의 스피커가 4개나 장착된 것이 특징입니다.


삼성전자는 최근 자사 윈도우8 노트북에 '귀하의 의견 부탁드립니다'라는 제목의 설문조사를 기본으로 담아두었는데, 그 내용을 보면 전부 사용자의 음악, 동영상 감상 습관과 노트북의 음질에 관한 것들입니다. 지금보니 단기적으로는 이 아티브북9 스타일에 관련하여 만들어둔 설문이었는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이 제품의 또다른 특징은 외관디자인입니다. 갤럭시 노트3와 갤럭시 노트 10.1 2014 에디션에 쓰인 가죽 느낌의 외관디자인을 적용한 것인데 사진을 보면 광활한 노트북 상판 가장자리에 스티치 포인트까지 들어갔습니다.


자세한 제품사양은 아직 알려진 바 없으나 초박형 울트라북 시리즈를 칭하는 ‘아티트북9’의 한 시리즈이므로 아티브북9과 같은 인텔 계열의 절전형 i시리즈 프로세서가 탑재됐거나, 아티브북9 라이트와 같은 저사양 AMD 계열 둘 중 하나 일 것입니다. 자판 부분을 자세히 보면 맨 오른쪽에 End키가 따로 있는 거로 봐선 저 사진 속 제품의 경우 15.6인치 모델일 가능성이 큽니다. 자세한 내용은 다음달 열리는 CES 2014에서 밝혀집니다.




source Seek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