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아티브북9 갑자기 블루투스 설정이 사라졌을 때 해결방법


삼성 아티브북9 플러스의 윈도우8 기본탑재 모델인 NT940X3G-K54를 쓰고 있습니다. 제 것만 문제인지, 모델 자체의 공통문제인지는 모르겠지만 한참 쓰다보면 어느 순간 열어둔 프로그램들이 얼어버려서 기기를 재부팅하고 나면 ‘블루투스 관련 설정’ 자체가 통째로 사라져 버리는 경우가 자주 발생합니다. 시간 날 때 센터를 방문해야 하는데, 그 전까지 그 때 그 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임시방편이 있어 같은 문제를 겪는 사용자들을 위해 소개해드립니다. 




윈도우 8 혹은 윈도우 8.1에서 블루투스 설정을 띄우는 방법은 기본적으로 윈도우 <PC 설정>에 들어가서 <PC 및 장치 탭>을 누른 후 <Bluetooth> 메뉴에 들어가는 것입니다. 삼성 노트북의 경우 위 사진과 같이 기본으로 설치되어 있는 Settings(설정) 앱을 연 후 네트워크 메뉴에서 간단히 블루투스 설정/해제를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그런데 앞서 언급한 것처럼 특정한 문제가 생겨 기기를 재부팅 하고 나면 위 사진처럼 블루투스 관련 설정이 완전히 사라져 버리는 문제가 발생합니다. 윈도우 내 블루투스 설정 메뉴에 들어가도 마찬가지 입니다. 황당하기 짝이 없지요.




블루투스 기능이 사라졌으니 블루투스 마우스도, 블루투스 스피커도, 블루투스 파일전송도 불가능합니다. 이 기능을 되살리려면 떠나버린 블루투스 드라이버를 복구해야 하는데요. 이번에도 삼성 노트북 기본 앱을 활용합니다. SW Update(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드라이버를 새로 다운받아야 합니다. 




SW Update 앱을 열면 삼성전자가 제공하는 모든 소프트웨어 목록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제품에 설치된 앱의 경우 설치됨으로 표시되며 새로 설치할 수 있는 앱의 경우 상태 탭에 파란색 글씨로 설치 가능이 표시됩니다. 이 목록의 스크롤을 쭉 내려봐도 블루투스 드라이버는 보이지 않습니다. 좌측 하단에 있는 <모델 검색> 버튼을 누릅니다. 




내 노트북에 맞는 소프트웨어나 펌웨어를 찾는 페이지입니다. 우측 상단의 <제품번호 또는 모델> 검색창에 내 노트북의 제품번호를 입력합니다. 아티브북9 플러스는 총 3가지 세부모델로 나뉘는데 기본으로 설치되어 있는 OS가 윈도우8인 경우 NT940X3G-K54이고, 처음 샀을 때 부터 윈도우 8.1이 설치되어 있었고 키보드 오른쪽 맨 밑에 방향이 아래에 부착되어 있는 스티커에 i5라 써 있으면 NT940X3G-K64이고, i7이면 NT940X3G-K78입니다. 하판을 뒤집어 보면 써있습니다.




전 NT940X3G-K54를 입력했습니다. 입력하니 아래 창에 동일한 모델명이 표시됩니다. 누릅니다.




누르면 설치되어있는 윈도우 버전을 선택하는 페이지가 나옵니다. 전 윈도우 8.1을 설치했기 때문에 이를 선택합니다.




내 노트북에 맞는 소프트웨어 목록창이 뜹니다. 중간에 보면 블루투스 드라이버가 딱 눈에 띕니다. 




필요없는 다른 소프트웨어는 모두 해제하고 블루투스 드라이버만을 선택한 후 <내보내기>를 선택합니다. 현재 내 노트북에 블루투스 드라이버가 없기 때문에 삼성으로부터 블루투스 드라이버 설치파일을 내 노트북으로 다운로드 하는 과정입니다.




블루투스 드라이버를 다운로드 하고자 하는 폴더 위치를 선택합니다. 전 바탕화면에 다운로드 하겠습니다.




폴더를 선택하면 설치파일 다운로드가 시작됩니다. 파일크기는 총 317MB입니다.




다운로드 완료 후 폴더를 열면 여러가지 파일 목록이 뜨는데 이 중 Win64 폴더를 열어줍니다. 




Win64 폴더에 들어간 후 Setup.exe 설치파일을 마우스 우클릭하여 관리자 권한으로 실행합니다. 




위와 같이 설치 방법 선택창이 뜨는데, 기본으로 선택되어 있는 ‘복원’ 그대로 두고 다음을 눌러 설치를 완료한 후 노트북을 재부팅하면 이전처럼 블루투스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 됩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