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V-MV100 : 파나소닉, 안드로이드 달고 미디어 플레이어 부활

D-snap 시리즈로 일본 MP3플레이어 시장에서 나름대로의 입지를 다지던 파나소닉은 점차 소니와 애플에 밀려 지난 2008년 말 D-snap 시리즈를 포함한 미디어 플레이어 제품의 생산을 완전히 중단합니다. 이후에도 미디어 플레이어 분야에서는 비에라 원세그 수신기만을 선보여온 파나소닉이 이번에 거의 2년 만에 신제품 MP3플레이어를 내놓습니다. 

사실 단순한 MP3플레이어라 하기에 이번 신제품 SV-MV100은 상당히 다양한 기능을 담고 있습니다. 비록, 시대에 뒤떨어지는 2.1 이클레어가 적용됐지만 엄연한 안드로이드 기반의 제품이고, 3.5인치 FWVGA(845 x 480) 디스플레이와 16GB 내장메모리가 탑재됐습니다. 이 제품의 핵심기능은 DIGA 전송 기능입니다. DIGA는 파나소닉이 판매하는 블루레이 디스크 레코더 제품인데, 이를 사용해 녹화한 방송을 무선랜을 통해 SV-MV100로 전송할 수 있는 기능입니다.

배터리 연속시간은 음악이 50시간, 동영상 12시간, 원세그가 10시간이며 제품의 크기는 119.7 x 14.7 x 60.2mm에 무게는 약 130g입니다. 우리가 열광하는 최신유행의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 플레이어는 아니지만, 3만엔이라는 결코 저렴하지 않은 가격에는 업체 나름대로의 근거가 있지 않겠습니까. 파나소닉 미디어 플레이어, 일단 부활하긴 했습니다.
source 파나소닉 via AVWatch
신고

파나소닉 고급형 원세그 단말기 VIERA SV-ME850V


일본내 원세그 단말기 시장에서 선두를 달리는 파나소닉이 또하나의 신제품, VIERA SV-ME850V를 오는 28일에 발매합니다. 이 제품은 지난 2월에 발표한 SV-ME700 시리즈의 상위모델로 배터리 지속시간이 2배나 늘어 약 11시간을 연속재생할 수 있습니다. 사양을 보면 5인치 WQVGA(480 x 272) TFT-LCD 디스플레이가 탑재됐고 본체에 SD카드 슬롯이 위치합니다. MP3, WMA, AAC, JPEG 등의 파일을 재생하며 FM/AM 라디오 수신 및 출력 280mW x 2ch의 스테레오 스피커도 내장됐습니다. 크기는 166 x 90.2 x 21.7mm에 무게는 약 296g이며 색상은 블랙, 화이트의 두 가지입니다.

via AVWatch
신고

파나소닉의 방수 원세그 플레이어 VIERA ME750


파나소닉이 일본시장에 방수가 되는 원세그 플레이어 VIERA SV-ME750, SV-ME700 두 종을 오는 20일 발매합니다. 이 제품은 5인치 WQVGA(480 x 272) TFT-LCD 디스플레이가 탑재됐고 본체에 SD 카드 슬롯이 위치합니다. MP3, WMA, AAC, JPEG 등의 파일을 재생하며 출력 280mW x 2ch의 스테레오 스피커도 내장됐습니다. 기존 제품과 비교해 원세그 수신 감도가 향상됐고 저잡음화 기술로 1.4배정도가 개선됐다고 합니다. SV-ME750의 경우 EPG와 함께 프로그램 녹화, 예약 녹화 등의 기능을 지원하며 가격은 약 45,000엔입니다. SV-ME700은 약 38,000엔이며 두 제품 모두 크기는 166 x 90.2 x 15.7mm에 무게는 257g이며 SV-ME750의 경우 블랙, 화이트, 핑크의 3가지 색상으로 판매됩니다.

source 파나소닉 via AVwatch
신고

파나소닉, SV-ME75/70 포터블 1SEG TV 출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나소닉이 포터블 1SEG TV 2종을 출시한다. 방수가 되는 SV-ME75/70은 5인치(480 x 272) 디스플레이에 크기는 165 x 92.9 x 22.1mm(250g)다. 45,000엔에 판매되는 SV-ME75는 1GB SD카드가 포함되었고 최대 5시간 20분의 1SEG 녹화가 가능하다. 반면 이 같은 기능이 제외된 SV-ME70은 38,000엔에 판매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CES2008] 마쓰시타(松下), Panasonic으로 거듭난다


일본의 마쓰시타(松下)전기산업의 사명과 브랜드를 이르면 2009년까지 모두 'Panasonic'으로 변경한다. 마쓰시타전기산업은 창업주인 마쓰시타가 1935년부터 사용한 사명으로 1927년에는 자전거용 사각램프에 'National'이라는 브랜드도 사용되기 시작했다. 현재의 'Panasonic'은 1955년 수출용 스피커에 처음 쓰인 것으로 현재 'National'은 일본내 가전제품에 'Panasonic'은 일본내 AV제품과 수출용 모든 제품에 각각 쓰이고 있다. 2008년 10월에 마쓰시타전기산업이 최종적으로 'Panasonic'으로 변경되며 2009년까지 'National'을 폐지한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