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리버, 구글과 전자책사업 협력은 ‘사실’…17일 ‘스토리HD’ 美 출시


"구글과의 전자책 사업협력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2011년 5월 11일, 아이리버 관계자)" 사실입니다. 아이리버는 구글의 전자책 플랫폼을 탑재한 ‘구글 e북스토어(Google eBookstore)’ 전용 단말기 ‘스토리HD’를 오는 17일 미국 시장에 첫 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스토리HD는 아이리버와 LG디스플레이의 합작으로 설립된 L&I 일렉트로닉 테크놀로지의 첫 번째 양산품으로 지난 1월 미국 CES 2011 행사를 통해 처음 공개되어 주목을 받은 제품입니다.

e잉크로는 처음으로 6인치 XGA(1024 x 768)급 고해상도 디스플레이가 탑재됐습니다. 또, 800MHz급 프로세서를 탑재해 화면 전환 속도를 거의 완벽하게 잡았다고 하는데, 실기를 봐야 알겠지만, 사실이라면 상당히 매력적인 요소네요. 가격은 139.99달러입니다. 아마존 킨들 6인치 모델의 판매가인 139달러에 맞췄다고 볼 수 있네요.

단말기 자체의 경쟁력은 충분히 갖췄습니다. 가장 중요한 디스플레이 문제는 LG디스플레이와의 협력으로 동급 최고해상도를 만들었고, 퍼포먼스까지 자부하고 있으니 말이죠. 기기 자체만 놓고 보면 규격도 거의 똑같을 정도로 완전히 킨들 6인치 모델을 노리고 들어가는 싸움으로 보이네요. 많이 기대됩니다.

신고

[미리보는 CES 2011] 아이리버, XGA 해상도 전자책 '스토리HD'

아이리버와 LG디스플레이의 합작으로 설립된 L&I 일렉트로닉 테크놀로지가 결실을 맺는 첫 번째 양산품이 내년 1월 CES 2011에서 공개됩니다. '스토리', '커버스토리'에 이어 아이리버가 세 번째로 선보이는 이 전자책의 명칭은 '스토리HD'로, 세계 최초로 6인치 XGA(1024 x 768)급 고해상도 e잉크 디스플레이가 탑재됐습니다. 또, 화면 하단에는 쿼티자판이 위치하며 와이파이가 기본 내장된 것이 특징인데요. 무게도 233g 정도에 불과해, 284g인 기존 스토리와 비교해 상당한 수준의 경량화가 이루어졌습니다. 전작인 커버스토리를 닯은 동글동글하고 부드러운 디자인 역시 매우 고급스러워 보입니다. 차별화된 디자인과 새 디스플레이로 2011년 세계 전자책 시장을 나서는 아이리버의 행보가 기대됩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