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어린이용 태블릿 ‘키즈패드2’ 전자파 인증


  아이들 놀이나 학습에 진정 태블릿이 필요한가요? 제조사들은 ‘그렇다’라고 대답하고 있습니다. LG전자는 지난 30일 국립전파연구원이 심사하는 전파인증 시험목록에 키즈패드2(ET740)를 새롭게 등록했습니다. 2012년 말 국내 시장에 자사 첫 어린이용 태블릿 키즈패드(ET720)을 선보인 후 KT가 판매하는 올레 키봇 등과 곁다리로 경쟁하다 작년 말 삼성전자가 7인치 갤럭시탭3 어린이용 모델을 출시하면서 직접적인 맞수를 상대하게 되었는데요. 이번에 2세대 모델을 새롭게 선보입니다. 




  1세대끼리 비교해보면 갤럭시탭3 키즈는 일반 갤럭시탭3 7인치 모델에 노란색을 입히고 아동용 콘텐츠를 끼얹은 제품인데 반해 키즈패드는 애초에 어린이용으로만 나온 태블릿이라 외적으로는 LG전자쪽이 더 적절합니다. 실판매가 역시 38만 9000원에 공급되는 갤럭시탭3 키즈보다 20만원 이상 저렴한 12만 9000원을 제시해 아무래도 LG전자가가 좀 더 성의있지 않았나 싶은데요. 글쎄요. 뭐든지 물고 빨고 던지는 아이들한테는 그냥 싸고 튼튼하고 안전한게 최고인 것 같습니다.



갤럭시탭3 키즈와 키즈패드

source 국립전파연구원

신고

삼성 갤럭시070 ‘올레 스마트홈 폰 HD 미니’ YP-GI2 출시

 

삼성전자가 KT 전용 인터넷 전화 신제품 ‘갤럭시070(YP-GI2)’를 선보입니다. KT는 이 제품을 전용 오디오독과 함께 ‘스마트홈 폰 HD 미니’란 이름으로 판매할 예정입니다. 이 제품은 1.2GHz 마벨 PXA988 듀얼코어 프로세서와 4인치 WVGA(800 x 480) 디스플레이, 8GB 내장메모리, 안드로이드 4.X 젤리빈을 지원합니다. 카메라는 오직 앞면에만 30만 화소만 화소짜리가 달려있네요. 모노스피커와 블루투스 3.0, 와이파이 연결을 지원하고, 제품 크기는 64.78 x 123.96 x 9.1mm, 착탈식 배터리를 포함한 중량은 109g입니다.

 

함께 선보이는 스테레오 오디오독의 출력은 3W 수준입니다. 블루투스도 지원하기 때문에 무선 재생도 가능합니다. 제품 크기는 176 x 157 x 170mm이며 중량은 900g입니다.

 

엄연히 갤럭시070이란 이름은 있지만 단품으로 판매되지는 않을 전망입니다. 뭐, 찾는 이도 없을 것 같네요.

 

source 올레닷컴(간단사용설명서), 삼성전자 서비스

신고

KT 갤럭시070 ‘스마트홈 폰2 HD’ YP-GI2 사진 공개



‘갤럭시070(YP-GI2)’ 제품 사진을 최초로 공개합니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을 이르면 이달 중으로 선보일 예정입니다. 삼성전자 서비스를 통해 확인한 세부 모델명은 YP-GI2CW/KT이며 ‘스마트홈 폰2 HD’로 KT에 공급됩니다. 현재 확인된 사양은 1.2GHz 마벨 PXA988 듀얼코어 프로세서와 WVGA(800 x 480) 디스플레이, 안드로이드 4.1 젤리빈입니다.


KT 스마트홈 어플리케이션 ‘스마트홈(좌)’, ‘추천앱(우)’


갤럭시 플레이어로 판매된 YP-GI1과 달리 YP-GI2는 이동통신사 공급 전용 모델이기 때문에 MP3플레이어로 사용하기 위한 단품으로는 판매하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업데이트] Sammyhub를 통해 공식 보도사진이 공개됐습니다.



신고

KT, 노키아 N8 국내 출시 무산…후속모델 도입

KT 스마트폰 팀장이 운영하는 트위터인 @open_smart를 통해 노키아 N8의 국내 발매 취소 소식이 나왔습니다. N8은 지난 7월 처음 KT를 통해 국내 출시 준비가 진행되고 있음이 확인됐으며 두 달후에는 전자파인증까지 취득한 상태였는데요. KT는 이번 발매 취소의 이유를 노키아의 내부사정으로 인한 출시 가능시점이 당초 1월에서 4월로 연기되면서 사실상 경쟁력을 갖추기 어렵다고 판단, N8은 뛰어넘고 후속 모델 도입을 추진하기로 결정한데 있다고 밝혔습니다.

신고

KT, 와이파이존 4만곳 조기구축…국내 전체 5만 5천곳 추정

KT가 올해 구축 목표치로 내세웠던 와이파이존 4만 국소를 11월 현재 조기완료했다고 밝혔습니다. KT는 올해 초 1만 3천여 규모의 쿡앤쇼존으로 시작해, 올레 와이파이존으로 명칭을 바꾼후 7월에 2만 8천여 곳, 9월 말에는 3만 6천곳이넘었습니다. 이로써 KT가 밝힌 국내 전체 와이파이존 추정치는 5만 5천여 곳에 이르러 미국, 중국 다음으로 가장 많은 와이파이존을 보유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난해 지와이어 집계 세계 7위 규모에서 급격하게 늘어난 수치입니다. 

이처럼 KT가 앞장서서 와이파이존을 구축하고 있는 가운데,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 역시 올해 중순부터 점진적으로 와이파이존을 확대해 나가고 있습니다. 연말까지 목표로하는 총 국소는 SK텔레콤이 1만 5천곳, LG유플러스가 1만 1천곳입니다. 계획대로라면 연말 국내 전체 와이파이존 수는 7만여 곳에 근접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