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09] 소니에릭슨이 선보인 완전한 워크맨폰 W995


소니에릭슨은 MWC 2009를 통해 현존하는 워크맨폰 가운데 가장 미디어 기능이 집합된 W995를 출시했습니다. 워크맨폰 특유의 색감을 그대로 이어 이번에도 역시 블랙, 코스믹 실버, 에너지틱 레드의 3가지 색상으로 준비됐습니다. 2.6인치 TFT-LCD 디스플레이에 3.5mm 이어폰잭이 위치하고 블루투스, FM라디오, 구글맵을 통한 GPS, WiFi, 음성녹음, 유투브 연결 등의 기능을 지원하며 내장메모리는 118MB에 최대 8GB의 microSDHC를 인식합니다.

배터리 지속시간은 음악, 동영상, 통화 기준으로 각각 20시간, 5시간, 9시간이며 기기에 저장된 MP3, AAC 파일을 벨소리로 지정할 수 있는 기능도 지원합니다. 후면에는 810만 화소 오토포커스 카메라가 위치하는데 지원 기능에는 얼굴인식, 플래시, 사진 보정, 16배 디지털 줌 등이 있어 최소한 사이버샷폰과의 경계는 거의 사라진 듯 보입니다. 또, 소니가 이번에 새롭게 발표한 MediaGo를 지원하기 때문에 PC와의 연동을 통해 음악, 동영상 등의 다양한 컨텐츠를 구입할 수 있습니다. 이 제품은 올 여름 전세계 시장을 통해 출시되며 아직 가격에 대한 정보는 나오지 않았습니다.
via CNET Crave 
신고

소니에릭슨의 새로운 au 워크맨폰, Premier3


소니에릭슨의 새로운 워크맨폰 Premier3가 au를 통해 일본시장에 다음달 초 출시됩니다. 이 제품은 3인치 26만 컬러 WVGA(854 x 480) TFT-LCD 디스플레이가 탑재됐고 2GB의 microSD가 함께 제공됩니다. 크기는 50 x 105 x 16.3mm에 무게는 약 113g이며 워크맨폰답게 클리어 오디오 기술이 채택됐으며 번들이어폰으로 13.5mm EX 시리즈를 포함합니다. CDP 등의 다른 기기와 연결해 출력되는 사운드를 HE-AAC 128kbps 파일로 직접 녹음하는 기능을 새롭게 지원하며 음원의 아티스트, 곡명 등의 정보를 Gracenote 데이터베이스에서 자동으로 검색할 수도 있습니다. 316만 화소의 CMOS 카메라가 탑재됐고 블루투스도 지원한다고 하네요. 색상은 골드, 핑크, 블랙의 3가지입니다.

source au KDDI

Walkman Phone, Premier3 사진 더보기

신고

소니에릭슨의 앙증맞은 워크맨폰 Xmini


소니에릭슨이 MP3P에 휴대폰 기능을 더한 듯(?) 보이는 워크맨폰 Xmini를 출시했습니다. 이 제품은 au를 통해 일본에서 판매되는데 일단 75 x 44 x 18mm(75g)의 앙증맞은 크기가 눈에 띕니다. 전면에는 1.8인치 QVGA(320 x 240) TFT-LCD 디스플레이가 위치하고 내장메모리는 4GB입니다. Xmini의 기능은 대부분 MP3P에 초점이 맞춰진듯 보이는게 실제로 소니 워크맨 MP3P의 기능을 많이 지원합니다. 대표적으로 사운드 관련 기술인 DSEE, 클리어 스테레오 등을 비롯해 net K2도 지원하고 번들이어폰으로는 MDR-EX85SL를 제공하는데 이 모든 것을 하나로 설명하는게 우측 하단에 보이는 워크맨 로고가 아닐까 싶네요. 이외에도 블루투스 기능을 지원하고 배터리 지속시간은 연속통화 기준 210분 정도입니다. 제품의 색상은 그린-블루, 퍼플-핑크, 화이트-터키 옥, 블랙-블랙의 4가지 입니다.  

via AVwatch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