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1] HTC, 인크레더블S·디자이어S·와일드파이어S 발표

지나친 반복은 너무나도 지루합니다. HTC 스마트폰을 대표하는 인크레더블, 디자이어, 와일드파이어의 2011년 주목할만한 최고의 변화는 각각 이름에 알파벳 S가 새로 붙었다는 점입니다. 4인치 WVGA(800 x 480)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인크레더블S는 1GHz 2세대 스냅드래곤 MSM8255 프로세서와 768MB 램, 800만 화소 AF카메라+LED 플래시, 전면 130만 화소 카메라, 1,450mAh 배터리가 탑재됐습니다. 1GHz 싱글코어 프로세서와 안드로이드 2.2 프로요의 조합이죠.

디자이어S는 3.7인치 WVGA TFT-LCD 디스플레이가 탑재됐습니다. 1GHz 2세대 스냅드래곤 MSM8255 프로세서와 768MB 램, 500만 화소 AF카메라+LED 플래시, 전면 130만 화소 카메라, 1,450mAh 배터리 등 전체적인 사양은 인크레더블S와 비슷합니다. 한 가지 나은점은 안드로이드 2.3 진저브레드가 적용됐다는 사실이고, 올 2분기 출시예정입니다.

국내에서는 디자이어팝으로 출시된 와일드파이어의 후속작도 출시됩니다. 와일드파이어S는 3.2인치 HVGA(480 x 320) TFT-LCD 디스플레이와 600MHz 프로세서, 500만 화소 AF카메라가 탑재됐으며, 역시 올 2분기에 출시됩니다.
via Juggly
신고

[MWC 2011] HTC, 7인치 안드로이드 태블릿 플라이어 발표

HTC가 7인치 안드로이드 태블릿 시장에 첫 발을 들여놓습니다. 플라이어(Flyer)는 1.5GHz 싱글코어 프로세서와 7인치 WSVGA(1024 x 600) 디스플레이, 1GB 램, 32GB 내장메모리, 블루투스 3.0, 4,000mAh 배터리, 500만 화소 AF카메라, 후면 130만 화소 카메라 등이 탑재됐습니다. 최근 여럿 공개된 8.9~10.1인치대 허니콤 기반의 태블릿과 달리 플라이어는 안드로이드 2.3 진저브레드를 기반으로하기 때문에 재설계된 HTC 자체 센스UI가 적용된 것이 특징입니다.

제품의 두께는 13.2mm로 꽤 두꺼운 편이고, 무게는 415g입니다. 플라이어에는 정전식 압력 감지 기술인 HTC 스크라이브가 처음 적용됐으며, OnLive 클라우드 게이밍, HTC Watch 영화 스트리밍 서비스 등도 준비되고 있습니다.

via Clien
신고

[MWC 2011] HTC, 페이스북 특화 스마트폰 살사·차차 발표

그동안 소문만 무성했던 페이스북 스마트폰이 HTC 제조로 올 2분기안에 총 2종이 출시됩니다. 이름은 살사(Salsa)와 차차(ChaCha)로, HTC 전체 스마트폰 라인업을 놓고 보면 사양은 보급형에 해당합니다. 두 제품 모두 하단 어색한 위치에 눈에 띄는 페이스북 단축버튼이 자리하고 있고, 페이스북 업데이트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센스UI도 약간 변경됐습니다. 아래 사진의 왼쪽 살사 화면을 보면 플립시계 아래 페이스북이 표시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3.4인치 HVGA(480 x 320)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살사는 퀄컴 MSM7227 600MHz 프로세서와 512MB 램, 500만 화소 AF카메라+LED 플래시, VGA 전면카메라를 지원합니다. 차차 역시 2.6인치 HVGA TFT-LCD 디스플레이와 쿼티 키보드가 탑재된 것 외의 기타사양은 살사와 동일합니다. 출시국가, 발매시기, 가격 등의 정보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via Pocket-lint
신고

HTC 디자이어HD, SKT 아닌 KT로 내달 출시

예상을 깨고 HTC 디자이어HD가 SK텔레콤이 아닌 KT를 통해 다음달 국내 시장에 출시됩니다. 안드로이드 모델 라인업에서 SK텔레콤과 비교해 열세에 있는 KT에게 좋은 기회가 찾아온 것인데, 아이폰4에 열중하는 동안 과연 얼마나 신경을 쓸지 지켜볼 일입니다. 디자이어HD는 1GHz 프로세서와 768MB 램이 적용된 안드로이드 2.2 기반의 스마트폰으로 4.3인치 WVGA(800 x 480) TFT-LCD, 1.5GB 내장메모리, 800만 화소 AF 카메라+플래시 등이 탑재되었습니다. 

신고

KT, 노키아 N8과 HTC 레전드/에보 4G 출시 예정

KT가 외산 스마트폰을 적극적으로 도입하려 하고 있습니다. 이에 여세를 몰아 이번에는 노키와 N8과 HTC 레전드, 에보 4G를 출시할 것으로 알려져 좀 더 높은 관심과 함께 두 모델을 기다리던 분들의 KT를 향한 기대가 커졌습니다.

노키아의 N8은 nHD(640 x 480)급 AMOLED와 1200만 화소 칼자이스렌즈 카메라, 새로운 심비안^3 OS와 정전식 멀티터치 스크린을 탑재한 플래그쉽 스마트폰으로서 해외에서 출시전부터 많은 기대를 받았던 모델입니다. 또, 기존의 노키아 6210s, 5800XM, X6 등 3종을 출시해오며 나름의 의미있는 판매량으로 성과를 거둔 노키아로서는 이제 프리미엄급 모델을 투입해도 괜찮겠다는 전략적 판단이 있었던 것으로 보이네요.
반면 HTC의 경우는 기존의 디자이어와 터치 다이아몬드, 터치 듀얼 3종을 모두 SK텔레콤 독점으로 공급하면서 KT로도 발매되기를 바랐던 많은 사용자들의 아쉬움을 만회하게 되었습니다. 오는 8월, 레전드 모델로 안드로이드폰 대중화를 노리겠다는 의지가 돋보이네요. 추가적으로 연말에 HTC 에보 4G 도입도 예정중인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아직까지 가격대가 어떻게 정해질지는 알 수 없지만, 충분히 시장을 들썩이게 할만한 발매소식이 될 듯 싶습니다. KT는 이외에도 구글의 넥서스원을 예약판매하고, 아이폰4을 발매할 예정중이어서, 당분간은 '고품질 소품종' 전략 기조가 유지될 것으로 보입니다.
via Clien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