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듀얼코어 쿼티 스마트폰 ‘옵티머스 노트’ 발매예정


LG전자가 이르면 이달 말 국내시장에 선보이는 ‘옵티머스 노트’에 대한 정보가 공개됐습니다. 노트는 안드로-1, 옵티머스Q에 이은 LG전자의 세 번째 쿼티 모델입니다.

지난 4월 출시된 옵티머스 블랙을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4인치 WVGA(800 x 480) 노바 LCD 등 기본적인 사양은 동일합니다.

블랙에 비해 ‘업그레이드’된 부분은 안드로이드 2.3.4 진저브레드와 1.2GHz 테그라2 듀얼코어 프로세서, 1GB 램, 와이파이 다이렉트 등입니다. 이 외에도 500만 화소 AF카메라(VGA 전면카메라) + LED플래시, 8GB 내장메모리, 블루투스 3.0, HDMI 포트, DLNA, 지상파DMB, 9축 자이로센서 등을 지원합니다.


두께는 12.3mm로 쿼티 스마트폰 치고 상당히 얇습니다. 9.2mm인 옵티머스 블랙보다는 겨우 4mm 정도 늘어난 셈이네요. 웬만한 HTC 스마트폰과 비슷한 수준 아닌가요.ㅎㅎ 찾아보니 최근 LG U+의 국제전화 002 TV광고에 이 옵티머스 노트가 등장합니다. 외관상 두께만 조금 늘어난 옵티머스 블랙과 똑같이 생겼죠.

현재까지 알려진 옵티머스 노트의 모델명은 LG-LU6500 밖에 없습니다. 따로 KT용 LG-KU6500이나 SK텔레콤용 LG-SU650의 전자파인증이 확인되지 않는 이상은 LG U+ 전용모델로 봐야할 것 같습니다.

source 002 via 세티즌, 럭셜군 남매의 세상이야기, Soccer & Book Holic Mr. Kim
신고

LG유플러스, 갤럭시L 아닌 갤럭시U로 8월 출시

[Update] LG유플러스 트위터를 통해 갤럭시U에 적용된 칩셋은 스냅드래곤이 아닌 것으로 확정되었습니다.

LG유플러스로 공급되는 갤럭시폰은 기존에 알려진 갤럭시L이 아닌 갤럭시U로 밝혀졌습니다. 예정대로라면 갤럭시U 는 다음달 초중순에 출시됩니다. 아직 정확한 정보가 없어 사양부분에 대한 얘기가 많이 오고가고 있는데요.

특히, 디스플레이가 3.7인치 AMOLED+로 변경되는 등 사실상 갤럭시S보다도 갤럭시A의 동급에 가까운 것이 아니냐는 얘기도 있습니다. 제품두께는 11~12mm이상이며 안드로이드 2.1, 와이파이, GPS 등을 지원합니다. 몇몇 기사에서 적용된 1GHz 프로세서의 종류가 스냅드래곤으로 나오고 있는데 허밍버드에서 바꼈을 이유가 있을지 모르겠네요. 출고가는 현재 80만원대로 예상하는 곳이 많으며 색상은 갤럭시S와 마찬가지로 블랙, 화이트의 두 가지로 준비됩니다.
신고

삼성전자 웨이브폰 SKT와 LG U+로 출시…KT는 미출시

[Update] 앞서 언급한 SKT 모델 메시지함 변동사항의 경우, 통합메시지함은 탑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삼성전자의 자체OS 바다를 탑재한 첫 스마트폰으로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던 웨이브(Wave)폰이 해외에서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되기 시작된 가운데, 곧 SKT와 LG U+를 통해 국내에도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만 이번에도 KT로는 출시가 어려운 것으로 알려져 지난 3월 종식되는 듯 했던 독점공급 논란이 재점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SK텔레콤으로의 출시는 이달 중순내에 이루어질 것으로 보이며, 가격은 70만원대로 알려졌습니다. 또한 별도로 다양한 T서비스들이 적용됩니다. 반면, LG U+로의 출시는 이보다 한두달 늦은 8월에서 9월께 이루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현재로써는 웨이브폰의 KT 출시는 예정된 바가 없는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재점화될 소지가 보입니다. 이미 출시된 갤럭시S의 경우도 SK텔레콤으로만 글로벌 공통모델 버전의 갤럭시S를 공급하고, KT와 LG U+로는 모두 약간씩의 사양변경 모델을 출시하는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내부 사정은 정확히 공개된 바가 없지만 아이폰3Gs, 아이폰4, 아이패드(3분기내)를 차례로 출시하는 것에 대한 앙금이 아직도 남아있는것이 아니냐는 주장도 있습니다.

많은 우려와 기대속에 국내시장에서의 출격을 준비하는 삼성전자의 자체OS 바다와 웨이브폰이 과연 어느 정도의 성과를 거둘수 있을지 또, 비슷한 시기에 갤럭시S와의 판매 간섭이 어느정도 이루어질지도 지켜볼만한 부분입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