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출시 ‘아티브북9 플러스’ 배터리 차이나는 이유는?


지난 8월 10일, ‘12 → 11 → 7.5시간’ 곤두박질치는 아티브북9 플러스 공식 배터리 시간 글을 통해 삼성전자가 공지하는 아티브북9 플러스의 배터리 지속시간이 계속 바뀌고 있다는 사실을 소개해드렸는데요. 여기 일부 그 이유가 있었습니다. 삼성전자가 며칠전 배포한 9/10월 IT종합 제품 안내서에 아티브북9 플러스에 대한 내용이 처음으로 실렸는데, 배터리 지속시간을 (아티브 글로벌 브랜드 사이트에 표기된 것과 동일한) 11시간으로 소개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가 인터넷상에 뿌린 여러가지 아티브북9 플러스 관련 자료를 찾아보니 7시간 30분과 11시간의 차이는 배터리 측정 프로그램에 따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삼성전자 노트북 페이스북 계정에 올라온 아래 사진에 따르면 배터리 지속시간 11시간은 벤치 프로그램인 모바일마크 2007(MM07)로 측정한 결과 값임을 알 수 있습니다.




반면 삼성전자 미국 사이트에는 모바일마크 2012(MM12)로 측정한 결과 값인 7시간 30분을 표기하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노트북 배터리 지속성능을 측정하면 모바일마크 2007이 2012 버전보다 길게는 5~6시간 가량 더 오래 지속되곤 하기 때문에 이번 아티브북9 플러스의 결과 값 역시 자연스럽습니다.




결국, 표기의 문제인데 삼성전자가 판매하는 노트북 대부분 기종에 대해 국내에서는 모바일마크 2007 결과 값을 제시하고 있으며, 미국 사이트의 경우 모바일마크 2012를 기준으로 표기하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글로벌

 모바일마크 2007

 모바일마크 2012

 아티브북9 플러스

 12시간

 11시간 (한국)

 7시간 30분 (미국)

 아티브북7

 8시간

 9시간 30분 (한국)

 6시간 (미국)

 아티브북3

 10시간 

 10시간 (한국)

 7시간 (미국)


참고로 소니의 배터리 지속시간 표기현황도 함께 비교했습니다.


소니

 

 JEITA-BAT1.0(a)

 모바일마크 2007

 모바일마크 2012 

 바이오 듀오 13

 11시간 (한국)

 15시간 

 10시간 (미국)

 바이오 프로 13

 8시간 30분 (한국)

 ?

 7시간 (미국)

 바이오 피트 14

 4시간 30분 (한국)

 ?

 4시간 15분 (미국)


이제 아티브북9 플러스의 널뛰는 배터리 성능에 대한 의문은 어느정도 해결됐습니다. ‘삼성 프리미어 2013 갤럭시&아티브’ 발표 행사 당시의 12시간 역시 모바일마크 2007을 기반으로 했거나 내부적으로 테스트한 결과일 듯 싶네요.




아티브북9 플러스는 이르면 9월 중으로 국내에 정식 공개됩니다. 처음 판매되는 모델은 4GB 메모리와 128GB SSD를 갖춘 NT940X3G-K54로 라인업 가운데 최하위 옵션입니다. 일부 오픈마켓을 통해서는 이미 지난달 부터 판매가 시작됐는데, 주문 즉시 바로 배송이 되는건지 아니면 예약을 받는 것인지는 확실하지 않습니다. 현재 이들 쇼핑몰에서 형성된 최저가는 180만원대 입니다. 삼성모바일샵 등 삼성전자 직영점 기준 판매가는 220만원 선이 될 듯 싶습니다.



source 삼성전자 카탈로그(9/10월 IT종합 제품 안내서)


신고

삼성 아티브북9 플러스 · 아티브북9 라이트 8월 국내출시


업데이트 : 아티브북9 플러스 NT940X3G-K54 모델은 9월 중 국내에 출시됩니다.


관련글9월 출시 ‘아티브북9 플러스’ 배터리 차이나는 이유는?

관련글‘12 → 11 → 7.5시간’ 곤두박질치는 아티브북9 플러스 공식 배터리 시간



삼성 플래그쉽 노트북 아티브북9의 고해상도 모델인 ‘아티브북9 플러스’와 AMD 프로세서 버전인 ‘아티브북9 라이트’가 8월 국내 출시됩니다. 삼성전자는 오늘자 보도자료를 통해 아티브북9 라이트와 올인원PC ‘아티브원5 스타일’의 국내 출시를 공식화했으나 일부 온라인 오픈마켓을 통해 아티브북9 플러스 역시 8월 신제품으로 함께 판매가 시작됐습니다.


아티브북9 플러스는 현재 단일기종으로만 출시됐고, 아티브북9 라이트는 색상과 터치스크린 지원유무에 따라 3종으로 나뉩니다. 먼저, 아티브북9 라이트는 AMD 쿼드코어 프로세서(최대 1.4GHz)와 4GB DDR3L 메모리(확장불가), 라데온 HD8250 그래픽이 달렸고, 디스플레이는 13.3인치 HD(1366 x 768) 해상도를 지원합니다. 터치스크린 기능을 지원하는 모델은 흰색으로만 출시됐으며 모델명은 NT915S3G-KSQT입니다. 터치기능이 빠진 비반사 화면탑재 모델은 검정이 NT905S3G-KSQB, 흰색은 NT905S3G-KSQ입니다. 


  • NT915S3G-KSQT (터치스크린 지원)    화이트   - 출고가 124만원
  • NT905S3G-KSQB (터치스크린 미지원) 블랙      - 출고가 109만원
  • NT905S3G-KSQ   (터치스크린 미지원) 화이트   - 출고가 109만원


아티브북9 플러스에는 삼성 노트북 최초로 4세대 인텔 코어 하스웰이 (마침내) 탑재됐습니다. 현재 주문할 수 있는 NT940X3G-K54 모델은 13.3인치 QHD+(3200 x 1800) 디스플레이, 인텔 HD4400 내장그래픽 등 공통사양 외 코어 i5-4200U와 4GB 메모리, 128GB SSD로 구성됐습니다. 삼성 글로벌 사이트에 등록된 아티브북9 플러스의 구성가능한 최고 사양은 i7 프로세서, 8GB 메모리, 256GB SSD이기 때문에 앞으로 다양한 옵션을 국내에도 선보인다면 이 NT940X3G-K54가 가장 하위 모델에 속하게 됩니다. 현재 마켓에 올라온 가격은 219만원입니다. 이게 확정 출고가가 된다면 실거래가는 한 180~190만원 선이 되겠네요. 앞으로 출시될 아티브Q의 출고가 역시 가늠해 볼 수 있는 대목입니다. 물론 같은 사양에 아티브북9 플러스보다 비싸게 판매할테지요.


네이버 지식쇼핑 캡쳐화면

source 삼성전자, 네이버 지식쇼핑(아티브북9 플러스 / 아티브북9 라이트)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