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리버, 새로운 보급형 PMP ‘P8’ 러시아 발매


아이리버는 새로운 보급형 PMP인 P8을 러시아 시장에 발매했습니다. P8은 기존 P7의 4.3인치보다 커진 5인치 WVGA(800 x 480) LCD가 탑재됐고, HDMI을 지원합니다. 재생 가능한 최대 동영상 해상도는 1080P(1920 x 1080) 풀HD이며, 배터리 연속시간은 동영상이 9시간, 음악은 40시간입니다. 또, 최대 32GB의 마이크로SD를 지원하고 내장메모리는 8GB와 16GB의 두 가지입니다. 제품의 크기는 145 x 54.5 x 13.8mm, 무게는 227g입니다. 

판매가는 8GB가 5,599루블, 16GB가 6,399루블입니다. 단순환율을 적용하면 20~25만 원 선이네요. 4GB가 2299루블(약 9만 원), 8GB가 2729루블(약 11만원)에 판매되고 있는 E300의 경우 국내에서는 9만 9천원과 11만 9천원에 판매되고 있기 때문에 단순히 비교해본다면 P8의 국내출시가도 22~27만 원 선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source iriver Russia via YakuPaso
신고

아이리버 보급형 PMP P7 ‘후속작’ P8 유출


단종직전 8GB 기준 99,000원에 판매될 정도로 저렴했던 아이리버의 대표적인 보급형 PMP ‘P7’의 후속제품에 대한 정보가 유출됐습니다. 아이리버와 코원의 디지털 기기를 취급하는 폴란드의 한 판매업체인 MP3store는 P7 후속작 ‘P8’의 사진과 함께 사양정보를 자사 웹사이트에 개재했습니다.(6월 27일 현재 게시자가 글 원본을 삭제했습니다.)

해당 게시글에 따르면 P8은 5인치 1670만 컬러 WVGA(800 x 480) 디스플레이와 8GB, 16GB 내장메모리, 420MHz급 BOXCHIP F10 프로세서가 탑재됐습니다. 최대 1080P 풀HD 영상재생이 가능하며 배터리 연속시간은(3,440mAh) 동영상 기준 9시간, 음악 기준 45시간입니다. 또, 마이크로SD, 스테레오 스피커, HDMI/리모콘(액세서리 옵션) 등을 지원하고 제품의 크기는 145 x 84.7 x 13.8mm로 알려졌습니다. 

아래 공개된 사진을 보면 독(dock)과 위젯?을 겸한 새로운 UX가 적용된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 뭔가 덧대여진듯한 외관디자인도 상당히 독특하네요. 이르면 이달말 출시될 P8의 가격과 출시정보 등 아이리버의 공식 발표를 기다려보죠.

source MP3store (6월 27일 현재 게시자가 글 원본을 삭제했습니다.)
신고

코원 V5S 국내 전자파인증…V5 PMP 세 번째 업그레이드

코원이 새 PMP, V5S의 국내 전자파인증을 완료했습니다. 모델명으로 보아 2009년 말에 출시됐던 V5의 세 번째 업그레이드 제품으로 예상되는데요. 코원은 지난해 7월 V5에 풀HD 1080P 영상 재생 성능과 와이파이를 겸한 V5W를 선보였고, 같은 해 말에는 V5W에 3D 패널을 탑재한 3D PMP를 선보였습니다. 마침내 세 번째 모델인 V5S까지 출시를 앞둔 것인데, 이번에도 외관디자인의 큰 변화없이 몇 가지 기능만을 보강한다면 일단은 질린다는 생각이 앞설 것 같네요. 

source 방송통신위원회 전파연구소
신고

코원 C2 국내 전자파인증…이제 진짜 새로운 PMP?

코원을 바라보는 디지털기기 매니아들의 시선이 냉랭해졌습니다. MP3로 태어났다 PMP로 번지수를 바꾼 X7은 애초에 아이팟 클래식 같은 HDD MP3P를 떠올렸던 코원팬들의 실망을 샀고, 이후 출시된 3D PMP는 기존 V5의 세 번째 재탄생이었으며, D3는 코원표 하이엔드 MP3P의 불패 신화에 큰 오점을 남겼습니다. 위 제품들에 대한 꾸준한 사후지원과 화끈한 신제품이 그 어느 때 보다도 필요한 이 시점에 코원이 신제품 C2의 국내 전자파인증을 취득했습니다. DMB 지원모델이 있는 것을 알 수 있고 제품분류가 PMP로 되어있긴하나, 그 이상으로 얻을 수 있는 정보는 아직 없습니다.

source 방송통신위원회 전파연구소
신고

아이리버 새 PMP, P100 와이파이 지원

아이리버가 준비중인 신제품 PMP, P100은 와이파이 지원모델도 존재합니다. 사실, 전작인 P35 역시 와이파이 모델이 있었다는 점을 감안하면 그다지 새로울게 없긴 합니다만, P100이 그저그런 동강용 엔트리 제품은 아니라는 것이죠.

아이리버는 지난 2008년 피플(P.PLE)이라는 브랜드를 건 P10을 출시하면서 자사 PMP의 부활을 알렸습니다. 이후 P20, P7, P35까지 총 3종의 PMP를 선보였죠. 장점이야 남다른 디자인과 참신한 발상(포토 스토리지 컨셉의 P20, 스핀휠 조작방식의 P35 등)같은 아이리버만의 색이 확실하다는 점인데, 공통적인 아쉬움으로 계속 얘기가 되는 부분들도 있습니다. 바로, 낮은 해상도와 짧은 배터리 지속시간입니다. P10 이후 계속 4인치 이상의 디스플레이에 WQVGA(480 x 272) 해상도를 고집하고 있는데, P7 같이 저가 모델은 그렇다쳐도 당시 고가 모델로 출시됐던 P35에도 이 해상도가 적용된 것은 아쉬움으로 남습니다. P10부터 고질적으로 지적된 배터리 문제도 P100에서는 해결되었으면 좋겠네요.

source 방송통신위원회 전파연구소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