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기기에는 AMOLED가 뜬다…한국제 95%

사용자 삽입 이미지

AMOLED의 출하량이 늘어나면서 올해 1/4분기에만 270만대가 출하되었다는 소식이다. 그 가운데 삼성SDI가 90% 이상을 점유했고 LG Display까지 치면 한국제의 AMOLED 출하량 점유는 95%에 달한다. AMOLED는 현재 휴대폰의 소형 디스플레이로 대부분 채용되고 있지만 올 하반기부터 3인치대 이상의 AMOLED가 채용된 동영상 MP3P와 PMP 등이 많이 출시될 예정이다. 일단 올 하반기 출시될 예정인 아이리버 iAMOLED(P20)이 대표적인 제품이고 코원도 기사를 통해 앞으로 출시될 차세대 MP4P에 AMOLED가 탑재될 것을 시사했다. 디지털큐브도 자사의 차세대 아이스테이션 PMP에 AMOLED를 탑재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얼마전 공개된 TG삼보의 MP4P는 이미 2.8인치 AMOLED가 탑재되어 5월 출시를 기다리고 있다. 이렇듯 AMOLED가 차세대 디스플레이로 자리매김을 해감에 따라 삼성SDI는 이와 관련한 컨텐츠 확보에도 나서고 있다. MBC와의 협약을 통해 최근 AMOLED 전용의 컨텐츠를 제공하는 사이트가 오픈되었다(www.iamoled.co.kr). 그렇다면 차세대 디스플레이 AMOLED의 장점은 무엇일까? 아래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확대
신고

삼성SDI, www.iamoled.co.kr 오픈예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성SDI와 iMBC가 이달 내 'www.iamoled.co.kr'를 오픈할 예정이다. 삼성SDI는 지난해 iMBC와 '동영상 컨텐츠 서비스 관련 협약서'를 체결한 바 있다. 'www.iamoled.co.kr'은 AMOLED 디스플레이가 내장된 PMP에 최적화된 동영상 컨텐츠를 제공하는 사이트로 기존 컨텐츠 용량의 약 1/3 수준의 영상이 제공되면서도 퀄리티는 일반 TFT 디스플레이보다 뛰어나다. 영화, 드라마, 교육, 게임, 무료 뮤직비디오 등 영상이 제공될 예정이여서 아직 AMOLED가 채용된 PMP가 많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컨텐츠만큼은 풍성해질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최근 카메라, 휴대폰, TV 등 AMOLED를 채용한 다양한 제품을 출시, 전시하고 있다. 그 중 지난 CES2008에서 공개된 레인콤 아이리버 P20(iAMOLED)이 4.1인치 AMOLED를 채용해 추후 가장 양산이 주목되는 제품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