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이번주 애플 아이폰 국내 첫 출시!

KT가 마침내 애플 아이폰을 국내에 첫 출시합니다. KT는 기업블로그의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제품특징과 예약가입, 가격, 요금제 등을 공지했습니다. 이번에 출시되는 모델은 아이폰 3Gs 16GB, 32GB와 아이폰 3G 8GB로 각각은 쇼킹스폰서 전 요금제와 i-슬림이 해당되는 일반요금제나 i-라이트, i-미디엄, i-프리미엄 등에 해당되는 추천요금제를 적용할 수 있습니다. KT는 쇼사이트와 KT 공식 대리점, 지사에서 오는 27일까지 아이폰 3Gs의 예약가입를 진행하며 온라인 예약의 경우 35,000원 상당의 아이폰 전용 액세서리를 증정하고 이후 28일에 공식 출시 및 개통이 시작됩니다.
 
       2년 약정 기준     표준요금제        i-슬림        i-라이트        i-미디엄      i-프리미엄
기본료             -  35,000  45,000  65,000  95,000
아이폰3Gs 16GB
      (814,000원)
 구입가 600,000원
 보조금 214,000원
 구입가 396,000원
 보조금 298,000원
 요금제 120,000원
 구입가 264,000
 보조금 358,000원
 요금제 192,000원
 구입가 132,000
 보조금 370,000원
 요금제 320,000원
 구입가 0
 보조금 286,000원
 요금제 528,000원
아이폰3Gs 32GB
      (946,000원)
 구입가 732,000원
 보조금 214,000원
 구입가 528,000원
 보조금 298,000원
 요금제 120,000원
 구입가 396,000
 보조금 358,000원
 요금제 192,000원
 구입가 264,000
 보조금 390,000원
 요금제 310,000원
 구입가 132,000
 보조금 286,000원
 요금제 528,000원
아이폰3G    8GB      구입가 132,000  구입가 0  구입가 0
(아이폰 원가격에서 보조금과 요금제 할인가를 적용한 비용인 구입가가 실제 지불해야하는 비용입니다.)

KT는 온라인 예약가입자 가운데 1,000명을 추첨해 28일 오후 2시 런칭쇼가 진행되는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선개통 이벤트도 진행한다고 합니다. 또, 예약가입 행사 이후에도 아이폰 구매는 쇼 폰스토어와 KT 공식 대리점, 지사에서만 가능하다고 밝혔는데요. 과연 이 정책을 계속해서 고수할지는 모르겠지만, 대규모의 온라인 런칭쇼와 유통망 관리, 이 두 가지 만 봐도 KT가 아이폰 판매에 상당한 공을 들이고 있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인 것 같습니다. 

AS의 경우 KT가 담당합니다. 애플의 리퍼비시 정책에 맞춰 교환 여부를 판단해 반납후 새 제품으로 바꿔준다는 것인데 유상 수리를 언급해놓은 부분이 있어 무조건 교환해주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KT는 자사가 유통한 다른 외산폰의 AS도 직접 담당해왔기 때문에 이 부분에는 문제가 없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당장은 아이폰 3G와 아이폰 3Gs가 함께 출시되지만, 아이폰 3G의 경우 KT가 아이폰 3Gs보다 훨씬 적은 물량을 들여올 것이라는 얘기가 있습니다. 가격정보만 봐도 예약가입이 진행되지 않는 아이폰 3G에 대해서는 아직 상세하게 나오지도 않았습니다. 실제로도 아이폰 3G의 수요는 그리 높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네요.

아이폰의 출시는 일정부분 국내 이통통신 서비스 환경에 다소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입니다. 그 어느 제품보다도 잘 짜여진 아이폰의 무선인터넷 기능의 사용이 급격하게 증가할 것으로 보여 이에 발맞춘 모바일 웹서비스 역시 증대될 것으로 기대되며, 사용자들의 앱스토어에 대한 호응도가 높을 경우 사업상의 목적을 둔 업체와 개발자들의 활발한 참여로 활성화 될 가능성도 기대할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도 삼성전자, LG전자, 팬택계열 등 국내 업체들의 대응전략에서 일어날 변화의 부분도 간과할 수 없겠는데요. 물론, 이 모두가 아이폰의 판매량에 따른 정도의 차이는 분명히 있겠죠.
아이폰 3Gs는 OS 3.1 버전이 탑재됐고 기존의 아이폰 3G와 비교해 2배 빠른 속도와 동영상 촬영이 가능한 300만 화소 카메라, 보이스 컨트롤, 나침반 어플리케이션, 음성메모, 키보드 회전 등의 기능이 추가, 개선된 것이 특징입니다.
source KT기업블로그, SHOW                                                      [관련소식 제보해주신 순수님께 감사드립니다]
신고

노키아 5800 XpressMusic 출고가 55만원에 출시

노키아 5800 XpressMusic이 출고가 55만원으로 KT를 통해 국내시장에 출시됐습니다. 출고가 기준으로 삼성전자 T옴니아2가 92만4천원, 소니에릭슨 엑스페리아 X1이 74만7천원, HTC 터치다이아몬드가 64만9천원인 등 경쟁 스마트폰과 비교해도 다소 저렴합니다. '태생이 버스폰인냐'하는 농담이 나올법하죠. 벌써 일부 오픈마켓에서는 쇼킹스폰서 2년 약정에 기기값 17만원대 지불조건도 올라왔네요. 여하튼, 가격면에서부터 충분히 인기를 끌만한 소지가 있어 보입니다.

제품사양을 보면 심비안 S60 OS를 기반으로하고 해상도 nHD(640 x 480)의 3.2인치 1600만 컬러 TFT-LCD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가 달렸습니다. 크기는 111 x 51.7 x 15.5mm, 무게는 109g이며 WiFi, 블루투스 2.0를 지원하며 최대 16GB의 microSD가 인식됩니다. 후면에는 320만 화소 칼자이스 렌즈를 사용한 카메라가 위치하고 3.5mm 이어폰잭, 스테레오 스피커, 변환없는 MP3 파일재생을 지원합니다. 이 제품의 리뷰는 무브플레이어에서도 곧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신고

노키아 5800 XpressMusic 이달 초 국내 출시

노키아의 풀터치 스마트폰 5800 XpressMusic이 이달 초순에 국내시장에도 출시될 예정입니다. 최근 발행된 11월호 KT 쇼 단말기 카탈로그를 통해서 이달 내 출시가 알려졌고, 한국노키아와 KT 역시 보도를 통해 이달 내 출시를 확실시 했습니다. 특히, 강남 부근의 버스 정류장과 수도권 지하철 역 일부에서는 옥외광고가 이미 시작되었다고 하는데요.

노키아 5800 XpressMusic은 음악재생에 특화된 풀터치 스마트폰으로, 지난해 초에 한국에 출시된 6210s 모델과 같이 음악파일을 자유롭게 넣을 수 있고 또, 저장한 음악파일을 자유롭게 벨소리로 지정할 수 있습니다. 국내 휴대폰에 비해 미디어 감상의 자유도가 높고 음악특화 제품답게 미디어키가 별도 배치되어 MP3P와 같은 빠른 메뉴 접근이 가능합니다. 또, MP3, SpMidi, AAC, AAC+, eAAC+, WMA가 재생되며 3.5mm 이어폰잭과 스테레오 스피커가 탑재됐습니다.

심비안 S60 OS를 기반으로하며 해상도 nHD(640 x 480)의 3.2인치 1600만 컬러 TFT-LCD 터치스크린, 15.5mm의 두께(111 x 51.7 x 15.5mm, 109g), 블루투스 2.0, microSDHC 인식, 후면에 320만 화소 칼자이스 렌즈를 사용한 카메라 정도를 핵심사양으로 볼 수 있습니다. 40~50만원대의 가격으로 출시될 것으로 보이며 약정 등의 추가 할인혜택이 제공될 경우 사실상 현재 시장에 출시된 많은 스마트폰 가운데 상당히 '저렴한' 가격대에 속하게 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국내시장을 공략하는 노키아의 이번 제품은 6210s과 비교해 경쟁력이 높은 편입니다. 다소 고가격대에 판매되는 삼성전자 옴니아2 시리즈와의 가격경쟁력을 갖췄으며, 기존에 윈도우 모바일을 사용하면서 원활하지 못한 사용환경와 작은 컨트롤에 불편함을 느낀 사용자들에게는 심비안 OS 자체도 큰 장점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6210s 모델의 프로모션과는 달리 한국노키아가 5800 XpressMusic의 마케팅을 다소 적극적으로 펼칠 것으로 보여 그 귀추가 주목됩니다.
신고

애니콜 新 터치폰 3종 햅틱2G, 옴니아 라이트, 옴니아2 출시예정

삼성전자가 내달까지 새로운 애니콜 터치스크린폰 3종을 출시합니다. 최근에 업체간 2G 풀터치폰 경쟁이 붙으면서 삼성전자, LG전자, 팬택 등이 잇달아 2G 풀터치폰의 출시계획을 밝혀왔습니다. 바로 SCH-B900가 일명 햅틱2G로 불리는 2G 풀터치폰으로, 3인치 WQVGA(400 x 240) TFT-LCD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가 탑재됐습니다. GPS, T-DMB, G센서, 블루투스, 300만 화소 카메라 등의 기능을 지원하며 제품의 크기는 107.5 x 52 x 11.9mm고 무게는 93.5g입니다.

옴니아 라이트 SCH-M720/SCH-M7200은 LG전자의 인사이트폰 LG-KU2000 등 60~70만원대의 풀터치 스마트폰을 겨냥한 제품입니다. 햅틱2G와 마찬가지로 3인치 WQVGA(400 x 240) TFT-LCD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가 탑재됐고, GPS, T-DMB, 블루투스, WiFi, DNSe, DLNA, 300만 화소 카메라 등의 기능을 지원합니다. 800MHz의 CPU가 탑재됐으며 DivX 파일의 재생이 가능하고 오피스 모바일, 원핑거줌, 햅틱UI 2.0, 스마트리더 등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옴니아2 SCH-M710/M715는 3.7인치 1600만 컬러 WVGA(800 x 480) AMOLED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와 2GB, 8GB의 내장메모리가 탑재됐습니다. 기능적 특징은 GPS, T-DMB, 블루투스, WiFi, DNSe, DLNA, DivX 재생, 500만 화소 카메라 등이 있습니다. 제품의 크기와 무게는 17 x 59.8 x 13.4mm, 141g이며 후면의 색상은 레드와 블루의 두 가지입니다.
신고

[Seo Taiji Special] 쇼 서태지폰 SPH-W6300, EV-W400 공개


다음달 1일 자정부터 온라인으로 처음 판매가 시작되는 'SHOW 태지폰'의 스펙이 공개되었다. 이번에 출시되는 서태지폰 2종에는 신곡인 'Bermuda [Triangle]'을 비롯해 서태지가 추천하는 베스트 10곡과 ETPFEST 2008 미공개 영상, 서태지 모닝콜, 배경화면, 서태지 벨소리, 전원 온/오프 영상 등이 포함되어 있다. >이벤트 마이크로사이트

첫 번째, 삼성전자가 출시하는 애니콜 SPH-W6300은 2.2인치 QVGA(320 x 240) TFT-LCD 디스플레이가 탑재된 제품이다. 제품의 크기는 103.2 x 48.6 x 17.4mm(108g)이며 300만 화소 카메라, 블루투스, 교통카드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외장메모리의 경우 최대 8GB의 microSD 카드를 장착할 수 있다. SPH-W6300의 펫네임은 '서태지 뮤직폰'으로 B&O(뱅엔올룹슨) ICEpower Amp가 탑재된게 특징이다. 이는 제품의 후면은 슬라이드해 확인할 수 있다. 제품의 가격은 554,400원으로 쇼킹스폰서를 이용할 경우 354,400원이다.
에버 EV-W400은 2.4인치 QVGA(320 x 240) AMOLED 디스플레이가 탑재되었다. 300만 화소 카메라, T-DMB, 블루투스, 외장메모리 슬롯, Geo Tracker 등의 기능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제품의 크기는 100.5 x 52.5 x 13.9mm(105.5g)이며 후면에는 'Communicate with Nature'이라는 문구와 함께 서태지의 친필 사인이 인그레이빙 처리되어있다. SPH-W3300과 마찬가지로 제품의 가격은 554,400원, 쇼킹스폰서를 이용할 경우 354,400원이다.
신고